뉴스홈

구미시, 지산동 일원 원지교 전면 통행 차단 시행

크게작게

김우찬기자 2019-05-28

▲     © 경북일간뉴스


구미시 원평동 일원 침수예방을 위해 시행하고 있는 ‘하수도정비 중점관리지역 침수예방사업’의 산업로 구간 원지교 사거리 PC박스 횡단매설로 금오시장에서 선산 방향으로 통과하는 원지교가 오는 6월 6일 06시부터 11일 24시까지 차량 통행이 전면 차단된다.

 

공휴일인 현충일부터 시작해 주야간 작업해 6일만에 마무리 예정이며,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를 위해 구미교, 원지2교로 차량우회 통행하게 할 계획이다.

  

‘하수도정비 중점관리지역 침수예방사업’은 구미시와 한국환경공단이 2016년 사업 위·수탁협약하고 한국환경공단에서 발주해 시행하는 사업으로 원평동 목화예식장과 시외버스 터미널 일원을 중심으로 집중호우 시 원활한 배수를 위해 관로정비 12.5km, 빗물펌프장 1개소를 설치 예정으로, 총사업비 407억으로 2020년 8월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한국환경공단 대구경북지역본부 본부장 정상용은 “‘하수도정비 중점관리지역 침수예방사업’은 재해예방과 주거환경개선을 위해 필요한 사업으로 이번 원지교 교통 전면차단으로 차량 및 보행자의 불편이 예상되는 만큼 시민들의 이해와 협조”를 당부했다.

 

kwch0318@hanmail.net/김우찬기자 

기사입력 : 2019-05-2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Copyright ⓒ 경북일간뉴스. All rights reserved.